2019.07.23 (화)

  • 흐림동두천 26.4℃
  • 구름많음강릉 31.3℃
  • 박무서울 27.6℃
  • 흐림대전 28.0℃
  • 박무대구 29.7℃
  • 구름조금울산 30.8℃
  • 구름많음광주 28.5℃
  • 구름조금부산 26.9℃
  • 구름많음고창 27.9℃
  • 구름조금제주 27.0℃
  • 흐림강화 26.0℃
  • 흐림보은 29.0℃
  • 흐림금산 28.2℃
  • 구름많음강진군 27.9℃
  • 구름조금경주시 32.2℃
  • 구름많음거제 27.5℃
기상청 제공

수상한 장모, 신다은, 어린시절 기억 밝혀지나. 김혜선과 갈등 고조!

(한국태권도신문) SBS ‘수상한 장모’에서 제니 한(신다은 분)이 어린시절 기억을 꺼내기 시작하면서 왕수진(김혜선 분)과의 갈등이 고조된다.

23일 방송 분에서 제니와 은석(박진우 분)이 서로가 아닌 다른 이성과 함께 있는 모습을 보게 되며, 이들의 엇갈린 인연은 보는 이들로 하여금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런 가운데, 46회 방송 분의 예고편에서 인터뷰를 하기로 한 제니한이 이강인(고다연 분)에게 ‘미아리’에서의 기억을 털어놓는 장면이 나와, 과연 그녀가 어린 시절의 비밀에 한층 더 다가설 수 있을 지 기대감을 갖게 한다.

또한 이러한 대화를 들은 수진은 분노하며 “이게 다 무슨 소리냐”고 소리치며 둘의 인터뷰를 방해하지만, 제니가 수진에게 “엄마, 상관하지 말아 줄래” 라고 맞서 긴장감이 고조 된다.

그런가 하면, 오은석과 이동주(김정현)가 쫓고 있던 사람이 안만수(손우혁 분)의 최측근이었다는 사실이 밝혀지면서, 수진을 둘러싼 그의 비밀과 정체에 대한 궁금증이 증폭된다.

제작진은 “제니의 어린시절의 기억과 만수의 비밀스러운 정체는 어떤 연관성이 있을 지, 그리고 과거 수진의 악행들이 어떤 식으로 드러날 지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SBS ‘수상한 장모’는 첫눈에 반해 사랑에 빠진 은석과 제니, 흠잡을 데 없는 일등 사윗감인 은석을 결사 항전으로 막아서는 수상한 장모 수진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매일 주중 아침 8시 35분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