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4 (토)

  • 맑음동두천 14.2℃
  • 맑음강릉 16.6℃
  • 맑음서울 13.8℃
  • 맑음대전 15.2℃
  • 맑음대구 16.2℃
  • 맑음울산 16.5℃
  • 맑음광주 14.8℃
  • 맑음부산 17.6℃
  • 맑음고창 13.4℃
  • 구름조금제주 17.1℃
  • 맑음강화 13.8℃
  • 맑음보은 13.1℃
  • 맑음금산 14.6℃
  • 맑음강진군 15.4℃
  • 맑음경주시 17.1℃
  • 맑음거제 17.5℃
기상청 제공

무주군, 국제 태권도사관학교 설립 100만인 서명운동

URL복사

 

[한국태권도신문] 전북 무주군은 12일부터 국제 태권도사관학교 설립을 위한 100만인 서명 운동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서명운동은 무주군의 최대 숙원사업으로 부상하고 있는 국제 태권도사관학교 설립의 당위성과 필요성에 대한 국민적 여론 조성과 공감대 형성을 위해 실시된다.

 

무주군은 범 군민적 역량을 총 결집하기 위해 ‘국제 태권도 사관학교 설립 추진위원회’를 구성, 왕성한 활동을 전개해 나가기로 했다.

특히 정부와 정치권에 ‘정책제안서’를 제출하는 한편 2022년 대통령 선거 공약에도 포함될 수 있도록 정치권을 중심으로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이외에도 태권도계와 우호적 네트워크를 구축하면서 무주군민과 공직자들도 사관학교 설립의 필요성을 대내·외에 전달하는 시스템을 구축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황인홍 군수는 “태권도가 글로벌 스포츠로 격상되었으면서도 국내외적으로 스포츠 무대에서 위축되는 것을 그냥 방치할 수 없다”면서 “태권도의 세계화와 질적 향상을 위해 국가 차원의 교육적 투자가 확대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태권도사관학교는 글로벌 인재육성을 위한 전문교육기관으로서 전 세계에서 입학생을 모집하고 졸업생에게는 태권도 사범의 자격을 주는 것이 기본 구상이다”고 말했다.

 

태권도는 전 세계 205개국 1억 5000만명이 피부색과 언어의 장벽을 뛰어넘어 심신을 단련하는 스포츠로 이번 국제 태권도사관학교 설립 서명 운동이 계획대로 잘 되서 태권도가 더욱 발전하길 기대해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