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6 (일)

  • 흐림동두천 1.2℃
  • 맑음강릉 5.1℃
  • 맑음서울 1.7℃
  • 구름조금대전 -0.1℃
  • 박무대구 1.1℃
  • 맑음울산 5.4℃
  • 맑음광주 2.3℃
  • 맑음부산 6.4℃
  • 맑음고창 0.2℃
  • 구름조금제주 7.8℃
  • 구름많음강화 2.2℃
  • 구름많음보은 -2.8℃
  • 구름많음금산 -2.3℃
  • 맑음강진군 0.8℃
  • 맑음경주시 4.2℃
  • 맑음거제 5.9℃
기상청 제공

"도도솔솔라라솔" 시청률 4.2%, 뜨거운 호응, 고아라X이재욱 또 한 번의 이별

이재욱의 변심? 최광제가 담아온 믿기지 않는 증거들
“우리 헤어지자, 그냥 네가 싫어졌어”
하루아침에 달라진 이재욱, 고아라에게 차가운 이별 선언
이재욱이 남몰래 흘린 눈물에 숨은 사연은?
종영까지 단 2회, ‘라라준’ 로맨스의 결말 ‘궁금증 ↑’

URL복사

 

(한국태권도신문) '도도솔솔라라솔' 고아라와 이재욱이 또 한 번의 이별을 맞았다.

지난 19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 14회는 시청률 4.2%를 기록, 수목드라마 1위를 차지하며 호응을 이어갔다.

이날 방송에서는 선우준(이재욱 분)이 구라라(고아라 분)에게 헤어짐을 고했다. 고등학교 동창 정가영(권은빈 분)의 등장에도 시큰둥하던 선우준의 갑작스러운 변심은 충격을 안겼다. 여기에 이별 후 돌아선 선우준이 구라라를 보며 남몰래 눈물을 흘리는 모습까지 그려지며, 헤어짐을 말할 수밖에 없었던 그의 숨은 사연에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선우준은 '너 좋아해서 찾은 거야'라는 정가영의 고백에도 구라라 생각뿐이었다. 수학 문제를 풀다가도 구라라에게 줄 반지 상자를 열어보며 들뜬 마음을 드러내던 그는 중요한 시기인 자신의 목표 달성을 위해 연락도, 만나러 오는 것도 본인이 하겠다고 당부해놓은 구라라를 떠올렸다. 선우준은 애써 보고픈 마음을 누르며 구라라와 만날 날만을 고대했다. 정가영은 선우준의 냉대에도 그 주변을 맴돌았다. 선우준을 구라라와의 약속 장소까지 태워다 준다던 정가영은 수상한 커피를 건넸고, 선우준은 이를 마시고 잠들어 약속 장소에 가지 못했다.

그 시각, 구라라 역시 오랜만에 선우준을 만난다는 생각에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 하지만 선우준은 약속 장소에 나타나지 않았다. 걱정되는 마음에 그의 집 앞까지 찾아간 구라라는 기다리던 얼굴 대신 정가영과 마주했다. 무슨 일인지 선우준의 엄마 조윤실(서이숙 분)은 정가영에게 고마움을 표했고, 정가영은 그의 따스한 배웅을 받고 있었다. 정가영은 구라라를 알아보고 '그만 준이랑 헤어지죠?'라며 헤어짐을 종용하기도.

당돌한 정가영의 말에 '싫은데?'라며 담담히 맞선 구라라였지만, 은포로 돌아온 구라라는 복잡한 속내를 숨길 수 없었다. 진하영(신은수 분)도 그런 구라라의 이상한 낌새를 눈치챘다. 선우준과의 강제 이별 당시 과장된 밝음으로 하루하루를 보내던 때와도 차원이 다른 모습에 '위험레벨 1등급'임을 감지한 그는 구라라와의 자리를 마련했다. 결국 구라라는 서울에서 있었던 일과 함께, 그날 이후 선우준과 연락이 되지 않고 있는 상황임을 털어놨다.

진하영과 이승기(윤종빈 분)는 선우준에게 다른 이유가 있는 것은 아닌지, 구라라 몰래 추민수(최광제 분)에게 뒷조사를 부탁했다. 추민수는 미행을 하다 선우준에게 걸리고 말았지만, 무슨 일인지 추민수가 가져온 사진들엔 선우준과 정가영의 데이트 사진들이 보란 듯이 담겨 있었다. 이에 진하영은 '멱살 잡고 마음 왜 변했나 이유 들어야 할 거 아니냐'라며 제 일처럼 분노했다. 이 모든 사실을 알게 된 구라라는 충격을 받았고, 때마침 선우준에게서 연락이 오면서 어긋났던 만남이 성사됐다.

오랜만에 마주한 두 사람 사이엔 답지 않게 무거운 정적만이 내려앉았다. 구라라는 아무것도 모르는 척, 힘겹게 미소를 지어 보였지만 선우준은 '우리 헤어지자. 그냥 네가 싫어졌어'라며 차가운 이별의 말을 꺼냈다. 구라라는 믿기지 않는 선우준의 변화에 눈물이 고였고, 선우준은 그의 눈물에도 매몰차게 먼저 자리를 떠났다. 구라라는 홀로 남아 펑펑 눈물을 쏟아냈고, 그렇게 두 사람은 또다시 이별을 맞았다. 선우준과의 이별 후, 구라라는 힘겨운 나날을 보내고 있었다. 라라랜드에서 선우준과 함께 보낸 시간들을 추억하던 구라라는 '준아 이곳은 온통 넌데, 내가 라라랜드를 혼자 지킬 수 있을까'라고 읊조려 안타까움을 더했다. 한편 구라라는 피아노 스승 공미숙(문희경 분)을 마중 나간 공항에서 선우준과 재회했다. 선우준의 옆에는 정가영이 함께였고, 구라라를 스쳐 지나가는 선우준의 모습에 구라라는 또 한 번 아픈 눈물을 삼켜야 했다.

언제나 자신보다 구라라가 1순위인 '구라라 바라기' 선우준이었기에, 그의 갑작스러운 변화는 모두에게 충격을 안겼다. 구라라의 고민을 들어주던 차은석(김주헌 분)은 '제가 장담할 수 있다'며 선우준을 향한 믿음을 보였고, 이승기 역시 '다른 이유가 있을 수도 있잖아'라며 단정 짓는 것을 만류했다. 모두의 예상을 깨고 이별을 말한 선우준도 괴로운 시간을 보내고 있었다. 구라라에게 헤어짐을 말하고 돌아선 선우준은 남몰래 눈물을 흘렸고, 집에서 홀로 힘든 시간을 보냈다. 하루아침에 달라진 선우준에게 무슨 사연이 숨겨져 있는 것인지, 종영을 2회 남긴 가운데 구라라와 선우준의 로맨스가 어떤 결말을 맞을지 궁금증이 고조되고 있다.

한편, '도도솔솔라라솔'은 매주 수, 목요일 밤 9시 30분 KBS 2TV에서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