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7 (금)

  • 구름많음동두천 10.7℃
  • 구름많음강릉 13.4℃
  • 맑음서울 11.5℃
  • 맑음대전 14.9℃
  • 구름많음대구 16.9℃
  • 흐림울산 16.4℃
  • 흐림광주 15.7℃
  • 흐림부산 15.8℃
  • 흐림고창 14.9℃
  • 흐림제주 17.2℃
  • 맑음강화 12.1℃
  • 구름많음보은 14.2℃
  • 구름조금금산 14.6℃
  • 흐림강진군 15.7℃
  • 흐림경주시 16.2℃
  • 흐림거제 16.4℃
기상청 제공

박대성 국기원장 출마 예정자, 불법 선거운동에 대한 강력한 대처 시사!

- 특정후보 지지설과 금품수수설 의혹 논란에 쓴소리
- 개인정보 갱신기간 중 선거인단 추첨. 절차상 하자 재추첨 요구
- 절대 당선만이 목적이 되어서는 안되고 태권도 가치회복과 국기원 발전을 위한 공정한 선거 강조

 

[한국태권도신문] 지난 6일(화) 국기원장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한 박대성 전 대한태권도협회 이사가 국기원장 선거인단 추첨 논란과 지난 몇주간 태권도계를 혼탁하게 만든 ‘특정후보 지지설과 금품수수설 의혹 논란’에 대해 쓴 소리를 던졌다.

 

박대성 국기원장 출마 예정자는 "원장 선거에 출마하는 사람은 불법을 자행하지 말고 공정한 선거 운동 테두리 안에서 정정당당한 선거가 되어야 하며 불법 선거 확인 시 모든 방법을 동원해 강력하게 대처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국기원은 지난 2022년 5월 16일부터 2022년 6월 30일까지 선거인단 구성을 위한 개인정보 집중 갱신기간으로 정하고 국기원 홈페이지에 공지하였으나 갱신기간 종료일이 끝나기도 전인 6월29일 선거인단을 추첨하여 논란을 스스로 자초한바 있다."라며 "개인정보 갱신기간 중 추첨으로 인한 절차상 하자가 명백하므로 선거인단을 재추첨 하여 논란의 소지를 불식시키고 태권도인 모두가 인정하는 공정한 선거를 치러야 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그리고 "국기원장 선거 출마가 예상되는 국기원 임직원이 사임 하기도 전에 선거인단을 추첨하여 많은 논란이 되고 있으며 이사회에서도 사전유출 가능성을 제기한바, 국기원 선관위는 이점을 바로 잡아야 할것이다. 지난 3년 전 국기원장 선거도 선관위의 잘못된 판단으로 승복과 불복을 오가며 법정 싸움으로 번져 국기원을 혼란 속에 빠져들게해 많은 태권도인들을 힘들게 했다."고 덧붙여 말했다.

 

박대성 출마 예정자는 "이번 국기원장 선거는 정말 깨끗하고 공정한 선거가 되어야 하며 축제의 한마당이 되어 식어가는 태권도에 한줄기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해야 한다. 선거를 앞에 두고 경쟁관계에 있지만 절대 당선만이 목적이 되어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특히 박대성 출마 예정자는 “원장선거 과정에서 태권도 가치 회복과 국기원의 발전을 위해 출마예정자 모두가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지만 상식의 선을 넘어서는 안 될 것이며 의심 가는 행위 또한 절대 해서는 안 될 것이다."라고 강력하게 주장했다.


프로필 사진
남궁준 기획팀장/기자

안녕하세요?
한국태권도신문 기획팀장/기자 남궁준입니다.

태권도인으로서 독자들에게 정직하고 정확한 뉴스를 전달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태권도 6단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