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4 (금)

  • 맑음동두천 17.3℃
  • 맑음강릉 15.2℃
  • 맑음서울 20.4℃
  • 구름많음대전 19.9℃
  • 구름많음대구 17.8℃
  • 박무울산 15.1℃
  • 구름많음광주 19.4℃
  • 구름많음부산 16.8℃
  • 구름많음고창 15.6℃
  • 흐림제주 18.3℃
  • 맑음강화 16.9℃
  • 맑음보은 16.7℃
  • 구름조금금산 17.4℃
  • 구름많음강진군 16.9℃
  • 구름많음경주시 14.5℃
  • 구름많음거제 15.9℃
기상청 제공

이동섭 국기원장, 박병석 국회의장에게 협력 요청

2월 26일(금) 오전 11시 국회의사당 내 의장 집무실서 국기원 노후시설 개선 등 현안 논의

URL복사

 

[한국태권도신문] 이동섭 국기원장이 박병석 국회의장을 만나 국기원과 태권도 관련 현안에 대해 논의하고, 적극적인 협력을 요청했다.

 

이 원장은 2월 26일(금) 오전 11시 국회의사당 내 의장 집무실에서 “국기 태권도의 본부 국기원이 너무나 부족하고 초라한 모습으로 유지되고 있어 안타깝다”며 “열약한 노후시설 개선과 재건축을 통해 국기원이 태권도 미래를 선도하는 상징적 명소로 새롭게 거듭날 수 있도록 국회에서 관심을 가져주시기 바란다”고 건의했다.

 

박병석 국회의장은 “태권도가 국기(國技)로 지정되는 데 일등 공신인 이동섭 전 의원이 국기원장에 당선돼 기쁘다”며 “국회의장으로서 우리나라 국기인 태권도가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이 자리에는 김지숙 국기원 이사, 홍문표 국회의원(국회의원 태권도연맹 총재) 등이 배석했다.

 

이 원장은 현안 논의를 마친 뒤 박병석 국회의장에게 태권도복을 증정하기도 했다.

 

이 원장은 지난 2월 15일 정세균 국무총리를 시작으로 24일 정순균 강남구청장, 26일 박병석 국회의장 등과 잇따라 회동하며, 국기원 발전을 위한 ‘광폭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