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8 (화)

  • 맑음동두천 -2.2℃
  • 맑음강릉 2.0℃
  • 맑음서울 -1.8℃
  • 맑음대전 0.9℃
  • 맑음대구 1.6℃
  • 맑음울산 2.3℃
  • 맑음광주 3.5℃
  • 맑음부산 2.8℃
  • 맑음고창 1.1℃
  • 맑음제주 6.5℃
  • 맑음강화 -1.8℃
  • 맑음보은 -1.1℃
  • 맑음금산 0.3℃
  • 맑음강진군 3.6℃
  • 맑음경주시 1.9℃
  • 맑음거제 2.9℃
기상청 제공
배너

태권도진흥재단, 2022 세계태권도 그랑프리 챌린지 엠블럼 발표

28일, 태권도원 캐릭터 활용한 대회 마스코트도 공개

URL복사

태권도진흥재단(이사장 오응환)은 세계태권도연맹(총재 조정원)과 함께 ‘무주 태권도원 2022 세계태권도 그랑프리 챌린지(이하 그랑프리 챌린지)’의 공식 엠블럼과 마스코트, 슬로건 등 대회 상징물을 28일 발표했다.

그랑프리 챌린지 엠블럼은 힘차게 상승하는 태권도의 발차기를 바탕으로 세계로 뻗어가는 태권도 정신을 상징했다. 파란색은 그랑프리 챌린지의 ‘도전 정신’을, 하단의 금색은 챌린지의 ‘성취’를 의미한다. 특히 그랑프리 챌린지 엠블럼은 ‘그랑프리 시리즈’의 연속성을 위해 세계태권도연맹의 그랑프리 엠블럼을 활용했다.

마스코트는 태권도원 캐릭터인 백운도사와 태랑, 진진의 친근한 모습을 활용했다. 절도있고 강직한 마음으로 태권도 수련을 지도하는 ‘백운도사’를 심판으로, 호랑이 ‘태랑’과 진돗개 ‘진진’의 발차기 모습을 표현했다. 마스코트는 심판의 공정하고 현명한 판정과 겨루기 선수의 페어플레이 정신을 표현한 것이다.

또한, 슬로건은 ‘위대한 체·인·지의 시작(Make a Challenge, Make a Change)’으로, 우리말과 영어의 동음이의어를 살린 표현이다. 체(體), 인(認), 지(至)와 영어의 Change를 뜻하는 것으로 도전과 도약, 도달의 의미를 지닌다. 태권도 수련을 통해 체력과 지식, 내면의 성장을 통해 태권도 정신에 도달을 표현하는 등 그랑프리 챌린지에 출전하는 선수들의 끊임없는 도전 정신과 열정을 일깨워주고, 세계적인 선수로의 힘찬 도약을 나타내었다.

 

태권도진흥재단 오응환 이사장은 “엠블럼과 마스코트, 슬로건 발표를 통해 대회 개최를 공식적으로 알렸다”라며 “2017년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이후 5년 만에 태권도원에서 개최되는 세계 대회이니 만큼 방역과 안전을 포함해 선수들이 최고의 기량을 펼치고 태권도 위상을 드높일 수 있는 대회가 되도록 철저히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무주 태권도원 2022 세계태권도 그랑프리 챌린지’는 내년 6월 10일부터 12일까지 태권도원 T1 경기장에서 열릴 예정이다.

                                                                                                               [한국태권도신문]


배너
배너
배너
프로필 사진
최신혜 기자

안녕하세요?
한국태권도신문 기자 최신혜입니다.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