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8 (화)

  • 구름많음동두천 15.3℃
  • 구름많음강릉 19.3℃
  • 구름조금서울 17.5℃
  • 흐림대전 15.5℃
  • 흐림대구 19.7℃
  • 흐림울산 19.5℃
  • 흐림광주 16.6℃
  • 흐림부산 20.3℃
  • 흐림고창 ℃
  • 흐림제주 18.8℃
  • 구름많음강화 17.2℃
  • 구름많음보은 14.8℃
  • 구름많음금산 14.0℃
  • 흐림강진군 17.6℃
  • 흐림경주시 19.8℃
  • 흐림거제 18.7℃
기상청 제공
배너

세계태권도연맹, 희망과 꿈의 난민 스포츠 축제 개최

리치비티 ASOIF 회장 ‘태권도의 선도를 따라 난민 지원’ 촉구

 

[한국태권도신문] 올해 창립 50주년을 맞은 세계태권도연맹(총재 조정원, WT)은 창립 50주년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현지시간 2월 25과 27일 양일간 요르단 시리아 난민캠프인 아즈락과 암만에서 ‘호프 앤 드림(Hope and Dreams)’이라는 제목하에 난민을 위한 스포츠 축제를 개최했다.

 

WT와 태권도박애재단(THF)이 2021년부터 난민캠프에서 개최해오던 행사가 올해부터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과 함께 공동으로 주최하는 멀티 스포츠 축제로 확대되었다.

 

 

2월 25일 아즈락 난민 캠프에서 열린 태권도와 베이스볼5 시범에는 리카르도 프라카리 WBSC 회장과 프란체스코 리치비티 하계올림픽종목국제연맹 총연합회(ASOIF) 회장이 함께 참석했다.

 

태권도 시범 전 최근 검은띠를 획득한 27명의 난민 청소년들에게 조정원 WT 총재가 직접 유단증을 전달했다. 2016년 아즈락 캠프의 임시 공동건물에서 시작한 태권도 수업은 2018년 ‘태권도휴메니테리안 센터’가 개설되어 매년 백여명의 난민 청소년들이 태권도 수업을 받고 있으며 현재까지 총 69명의 유단자를 배출했다.

 

 

69명의 유단자 중 8세의 도아 알 아윱(Doaa Al-Ayoub)는 지난 2021년 6세에 난민 어린이 중 최연소 검은띠를 획득한 난민 소녀로 도아의 아버지와 형제자매 모두 태권도를 수련중인 태권도 기족이다.

 

2월 27일 요르단 수도 암만에서는 아즈락과 자타리 캠프의 난민 청소년 300여 명이 작년에 이어 열린 제2회 ‘희망과 꿈의 난민 태권도 선수권’ 대회에 참가했다. 캠프 밖에서 열리는 대회 참가가 어려운 난민 청소년들에게 자신감과 희망을 심어주는 기회가 되었다.

 

 

조정원 총재는 “이번 행사에 참가해 준 리치비티 회장과 프라카리 회장에게 감사”하다며 "WBSC와 협력해 희망과 꿈의 스포츠 축제를 개최하게 되어 기쁘다. WT가 주축으로 국제경기연맹과 함께 ‘호프 앤 드림 스포츠평화봉사단’을 창단해 실의에 빠져 있는 모든 사람들에게 스포츠를 통해 올림픽과 세계 시민의 가치를 부여하고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겠다.”며 소감을 말했다. 국제경기연맹은 전 세계 수백만 명의 공동체에 엄청난 영향을 미칠 수 있으며, 그것은 좋은 효과를 위해 사용할 책임이 있다는 평소 지론을 다시 한번 밝힌 것이다.

 

리티비티 ASOIF 회장은 “난민 청소년들의 열정과 작은 것에도 감사하는 태도에 감명받았다. 다른 국제경기연맹들도 선도적인 WT를 따라 난민을 지원할 것”을 촉구했다.

 

배너
배너
배너

프로필 사진
남궁준 기자

안녕하세요?
한국태권도신문 남궁준 기자입니다.
빠르고 정확한 정보를 전달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