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6 (일)

  • 맑음동두천 25.3℃
  • 맑음강릉 25.4℃
  • 맑음서울 26.4℃
  • 맑음대전 26.3℃
  • 구름조금대구 28.9℃
  • 구름많음울산 24.9℃
  • 구름많음광주 25.5℃
  • 구름조금부산 24.9℃
  • 구름많음고창 23.2℃
  • 맑음제주 25.3℃
  • 맑음강화 21.3℃
  • 구름조금보은 25.9℃
  • 구름조금금산 25.1℃
  • 구름많음강진군 25.8℃
  • 구름많음경주시 30.0℃
  • 구름조금거제 24.1℃
기상청 제공
배너

기본분류

태권도 최고스타 이대훈, 태권도진흥재단 홍보대사 위촉

 

[한국태권도신문] 태권도진흥재단(이사장 직무대행 이종갑)은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3회 우승, 아시안게임 3연패 등 한국 태권도 최고 스타 중 한 명인 이대훈 국가대표 코치를 홍보대사에 위촉했다.

 

2일, 태권도원 명인관 내 일여헌에서 열린 홍보대사 위촉식에는 태권도진흥재단 이종갑 이사장 직무대행, 이대훈 코치 등이 참석한 가운데 홍보대사 협약서 서명과 위촉장 전달, 기념 송판 작성 세리머니 등을 진행했다.

 

 

이대훈 코치는 도쿄 올림픽을 끝으로 선수 은퇴 후 지난 3월 대전시청 코치로 지도자 생활을 시작, 최근 국가대표팀 코치로 활약했다. 특히, 6월 아제르바이잔 바쿠에서 열린 2023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에서 4년 임기의 세계태권도연맹(WT) 선수위원에 당선되기도 했다.

 

이날 협약식에서 이대훈 홍보대사는 “은퇴 후에도 태권도 발전을 위해 무엇을 할 수 있을까 고민하고 있다. WT 선수위원 도전, TV 프로그램 출연 그리고 오늘 태권도진흥재단 홍보대사에 이르기까지 태권도 발전을 위해 내가 할 수 있는 부분이라 생각한다”라며 “태권도가 국민들로부터 더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도록 태권도진흥재단과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라는 소감을 밝혔다.

 

 

태권도진흥재단 이종갑 이사장 직무대행은 “오늘 위촉식을 계기로 우리 재단과 더욱 활발한 협력을 통해 태권도 활성화를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갈 것이다”라며 “선수 시절에도 자주 찾았던 태권도원을 이제 지도자이자 홍보대사로서 더 자주 방문해 국내외 태권도인들과 일반인들에게 태권도를 널리 알리는 등 영원한 태권도 스타로서의 역할을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대훈 코치는 이날 위촉식을 시작으로 1년간 태권도진흥재단 홍보대사를 맡게 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프로필 사진
남궁준 기자

안녕하세요?
한국태권도신문 남궁준 기자입니다.
빠르고 정확한 정보를 전달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